• 포토갤러리
  • 자유게시판
  • 유머게시판
  • 자유게시판

    손흥민 뼈아픈 실수, 챔스 꿈도 날아갔다…'맨시티전 완패' 토트넘, 두 시즌 연속 UCL 무산

    페이지 정보

    작성자 딸기 작성일24-05-15 12:36 댓글0건

    본문

     

    <yonhap photo-0930="">토트넘 손흥민이 15일 맨체스터 시티와의 2023~24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4라운드 홈경기에서 슈팅 기회를 놓친 뒤 아쉬워하고 있다. AP=연합뉴스</yonhap>토트넘 손흥민이 15일 맨체스터 시티와의 2023~24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4라운드 홈경기에서 골키퍼와 일대일 기회를 놓치는 장면. 로이터=연합뉴스

    손흥민(32·토트넘)이 다음 시즌에도 ‘별들의 전쟁’에 나설 수 없게 됐다. 맨체스터 시티전 패배로 토트넘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출전 가능성이 사라졌기 때문이다. 골키퍼와 1대1 기회를 놓치는 등 '에이스' 손흥민의 침묵은 그래서 더 아쉬웠다.

    토트넘은 15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24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4라운드 순연경기에서 맨시티에 0-2로 완패했다. 이날 패배로 토트넘은 승점 63(19승 6무 12패)에 머무르며 4위 애스턴 빌라(승점 68)와의 격차를 좁히는 데 실패했다. 셰필드 유나이티드와의 EPL 최종전에서 승리하더라도 UCL 진출권이 걸린 EPL 4위 진입 가능성은 ‘제로’가 됐다.

    이로써 손흥민과 토트넘은 2022~23시즌을 끝으로 두 시즌 연속 UCL 출전이 무산됐다. EPL 최종전 성적에 따라 UEFA 유로파리그(UEL·5위)나 UEFA 유로파 콘퍼런스리그(UECL·6위) 등 UEFA 클럽대항전 복귀 정도에 만족해야 하는 상황이다. 토트넘이 시즌 초반 한때 선두 경쟁까지 펼쳤다는 점을 돌아보면 아쉬운 결과다.

    이날 토트넘이 UCL 진출 가능성을 EPL 최종전까지 이어가기 위한 경우의 수는 승리뿐이었다. 시선은 그동안 맨시티를 상대로 19경기 8골·4도움으로 유독 강했던 손흥민에게 쏠렸다. 실제 손흥민도 최전방과 측면을 넘나들며 맨시티 수비 뒷공간을 노렸다.

    그러나 손흥민은 좀처럼 결실을 맺지 못했다. 후반 4분엔 땅볼 크로스를 문전에서 슈팅으로 연결했으나 골키퍼 선방에 막혔다. 하필이면 손흥민이 기회를 살리지 못한 직후 선제 실점으로 이어졌다. 2분 만에 엘링 홀란에게 일격을 당했다.

    15일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토트넘과 맨시티의 2023~24 EPL 34라운드 순연 경기. 후반 41 1대1 찬스를 잡은 손흥민이 오른발 슈팅을 시도하고 있다. 하지만 이 슈팅은 맨시티 골키퍼 오르테가에 막혔다. 사진=게티이미지

    토트넘이 UCL 가능성을 지피기 위해 필요한 건 두 골. 토트넘은 남은 시간 파상공세를 펼쳤고, 후반 41분 손흥민에게 또 한 번 기회가 찾아왔다. 폭발적인 스피드로 수비 뒷공간을 파고든 뒤 골키퍼와 1대1로 맞섰다. 그러나 손흥민의 슈팅은 골키퍼 선방에 또 막혔다. 역전골을 위한 발판을 마련하기 위한 천금 기회가 날아갔다.

    공교롭게도 이번에도 손흥민이 기회를 살리지 못하자 실점으로 이어졌다. 후반 추가시간 홀란이 페널티킥을 성공시키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결국 경기는 토트넘의 0-2 완패로 끝났다. 토트넘의 다음 시즌 UCL 진출이 무산되는 순간이었다.

    토트넘 현지에선 ‘최대 라이벌’ 아스널이 2위로 떨어져 EPL 우승 가능성이 크게 줄어든 점을 그나마 위안으로 삼는 모습이다. ESPN은 “손흥민이 1대1 기회를 놓친 실수는 아이러니하게도 토트넘 팬들의 박수를 받았다”고 전했다. 다만 토트넘 입장에선 이번 시즌 가장 큰 목표였던 UCL 진출을 이뤄내지 못한 건 너무나 뼈아픈 결과가 됐다.

    주장으로 선임된 첫 시즌 팀을 UCL로 이끌고 싶었을 손흥민에게도 진한 아쉬움을 삼킬 수밖에 없는 시즌으로 남았다. 손흥민은 리그 17골·9도움으로 고군분투했지만 혼자의 힘으로는 힘에 부쳤다. 통계업체 옵타는 올해 들어 손흥민의 득점 수가 줄어든 원인으로 ‘피로도’를 지목했다. 손흥민의 팀 내 비중이 그만큼 컸고, 부담을 덜어줄 동료가 부족했다는 뜻이기도 했다.

    UCL 도전은 무산됐지만, 손흥민과 토트넘은 오는 19일 자정 최하위 셰필드 원정길에 올라 유종의 미에 도전한다. 토트넘은 5위 자리라도 지켜야 UCL보다 한 단계 아래인 UEL 무대라도 나설 수 있다. 손흥민은 개인 통산 3번째 EPL 10골-10도움에 도전한다. 도움 1개만 더하면 EPL 역사상 6번째로 3차례 이상 10골-10도움을 기록한 선수가 된다.

    토트넘 주장 손흥민. 로이터=연합뉴스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포토갤러리
  • 자유게시판
  • 유머게시판
  •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26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326 '열돔'에 갇힌 한반도…'서울 35도' 올해 첫 폭염특보 딸기 06-19 0
    열람중 손흥민 뼈아픈 실수, 챔스 꿈도 날아갔다…'맨시티전 완패' 토트넘, 두 시즌 연속 UCL 무산 인기글 딸기 05-15 0
    324 '6할 승률' 파죽지세 삼성, '다승 1위' 원태인 앞세워 두산 제압 인기글 bbss 05-02 0
    323 이방원 목욕하고 김대중·김영삼·김종필 머문 이곳... 109년의 역사 문 닫다 인기글 땡글이 04-16 0
    322 이란, 이스라엘 본토 첫 공습…진짜 3차 세계대전 터지냐? 인기글 딸기 04-14 0
    321 KBO 데뷔 후 '최다 9실점' 니가 왜 연봉 170억이냐? 인기글 땡글이 04-05 0
    320 드디어 베일 벗은 '오타니의 부인 다나카 마미코' 인기글 딸기 03-16 0
    319 2024 멋진 외관과 넉넉한 주행거리가 무기..폭스바겐 아테온 R-라인 4모션 인기글 땡글이 02-21 0
    318 '대충격' 한국-요르단 4강, 해외 도박사들 예측은[아시안컵] 인기글 bbss 02-06 0
    317 中 해설자의 헛소리, "韓-사우디 지루했다"...네티즌은 "이러니 우리가 축구 못한다" 인기글 서기 01-31 0
    316 대만 대선 개표 80%, 라이칭더 41%·허우유이 33%…반중 민진당 재집권 할 듯 인기글 딸기 01-13 0
    315 이사가는 대구교도소… 실탄 장전 교도관·경찰·군 '2000명 호송작전' 인기글 bbss 11-27 0
    314 “결국 이렇게 될 줄 알았죠”.. 벤츠 이기나 했는데 ‘역시나’ 인기글 땡글이 11-23 0
    313 "SON.월드컵 완벽한 출발!". 英 BBC의 극찬 "SON, 한국 모든 골에 관여" 인기글 딸기 11-22 0
    312 비트코인 3차 대폭발 오나?…5000만원 돌파에 ‘이 종목들’ 급등 인기글 봉은사 11-10 0
    311 건설사 줄도산 공포… 올 441곳 문닫았다 인기글 서기 10-19 0
    게시물 검색